아시아나 사이판 예약 1000명 몰렸다…항공사 ‘트래블 버블’ 기대



벼랑 끝에 몰린 항공사들이 이른바 ‘위드(with) 코로나’(생활과 방역의 병행)를 통한 항공 수요 확대에 마지막 기대를 걸고 있다. 최근 한국과 트래블 버블(여행안전권역) 체결…
기사 더보기


은꼴 ☜ 클릭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