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씨가 신의로 비핵화

윤씨가 신의로 비핵화 방안을 제안했지만 미국은 여전히 ​​’주요 요인’으로 남아있다.

윤씨가 신의로

토토사이트 추천

윤석열 한국 대통령은 대화가 정치적 쇼가 되어서는 안 된다며 북한이 비핵화에 대한 확고한

의지를 보일 경우 대북 지원을 약속했다고 한국 언론이 전했다. 중국 전문가들은 한국 지도자가 문제를 처리하는 데 있어 어느 정도 ‘선의’를 강조했다고 보고

있지만, 한반도 핵 문제는 사실 안보 문제이고 미국이 여전히 이 문제에 영향을 미치는 주요 요인이다.

윤 장관은 취임 100일을 맞아 외교에 초점을 맞춘 기자간담회에서 이렇게 말했다. 그의 연설은 남북관계

개선을 위한 긍정적인 요소들을 보여주었을 뿐만 아니라 일본과의 관계 개선 의지를 재차 강조했다.

일부 전문가들은 윤 정부가 강대국 간의 균형을 잡기 위해 노력해왔지만 전체적인 외교 경향은 한미동맹을 더욱 공고히 하는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그러나 전문가들은 미국이 한국을 “편입”하도록 압박하기 위해 강압적인 노력을 기울이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미국의 인도-태평양 전략에 얽매이는 것은 한국의 현실적 이익과 분명히 일치하지 않는다고 지적했습니다. 중국을 비롯한 주변국들과의 관계

개선을 위해 더 많은 조치를 취하는 등 서울이 어느 정도 자치권을 유지해야 한다”고 말했다.

윤씨가 신의로

윤 장관은 한국이 북한에 대해 적대적인 의도가 없으며 북한이 비핵화를 위한 실질적인 조치를 취하는 한

지원 사업을 할 용의가 있다고 말했다고 연합뉴스가 보도했다. 그는 또한 월요일 광복절 연설에서 공개된 그의 제안을 언급했는데, 이는 대규모

식량 프로그램, 발전 및 기반 시설 및 항구 지원과 같은 다양한 프로그램을 포함하는 “대담한” 제안으로 설명되었습니다. 한국 언론 보도에 따르면

이러한 프로그램은 단계적으로 시행될 것이다.

이 계획에는 북미 관계 정상화를 위한 외교적 지원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윤 의원은 몇 가지 혁신적인 제안을 했지만, 지난 20년간 한국 정부의 대북 정책을 돌이켜보면 그의 제

안은 여전히 ​​보수·진보 정당의 대북정책 범위 안에 있다는 것을 알 수 있다. 중국국제문제연구소(China Institute of International Studies)의 펠로우는 수요일 글로벌 타임즈에 말했다.

그는 “북한이 경제 지원을 받고 핵을 포기할 것을 요구하는 이른바 ‘대담한 제안’은 사실상 통하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국가 안보가 보장되지 않으면 다른 계획이 작동하지 않을 수 있습니다.

랴오닝 사회과학원의 뤼 차오(Lü Chao) 연구원은 수요일 글로벌 타임즈에 “윤이 ‘선의’를 강조했지만 그

가 구체적인 행동을 취할 수 있을지는 아직 알려지지 않았다”고 말했다.

동아시아 지역에서 미국은 특히 일본과 같은 국가와의 군사 협력을 강화함으로써 인도-태평양 전략을

계속 추진하고 있습니다. 일부 전문가들은 한미 군사동맹 강화를 위해 한국이 미국의 전략에 굴복해야 한다고 말했다.

한국과 미국은 다음 주부터 몇 년 만에 가장 큰 합동 군사 훈련을 시작하고 을지 프리덤 쉴드라는 이름의

연합군 하계 훈련은 8월 22일부터 9월 1일까지 한국에서 진행되며 항공기, 군함과 관련된 현장 훈련이 포함됩니다. , 탱크 및 잠재적으로 수만 명의 군대가 있다고 미국 언론 ABC News가 보도했습니다.More news